Main > DISO 소개 > 전임작곡가
대구국제방송교향악단을 소개합니다.
늘 최상의 공연으로 지역사회 음악발전을 위해 끊임없이 정진해 나가겠습니다.
페이스북으로 전송 트위터로 전송
 
전임작곡가
진규영

통영시 출생 (1948-)
통영고등학교 졸업
서울 대학교 음악대학 작곡과 및 동 대학원 졸업
독일 칼스루에 국립음대 졸업
현재, 영남 대학교 음악대학 작곡과 명예교수

 

ISCM 한국지부 위원장, 범 음악제 고문, 한국음악협회(사) 작곡이사, 한국작곡가협회(사) 이사장, ACL 한국지부 위원을 역임했으며 대구 현대음악제 상임고문, ISCM한국지부 명예회원으로 활동 중이다.
국내에서는 동아콩쿨(1970년)과 대한민국 작곡상(1990년), 한국음악상(2006)을 수상했으며, 국외에서는, ISCM세계음악제(2001), ACL.아시아국제음악제(2000), 미국의 루이빌음악제(1992), 일본의 센다이국제음악제(1992)에서 입선한 바 있다.
영화 “달마가 동쪽으로 간 까닭은”의 음악을 담당했고 유인촌극단의 음악극 “홀스또메르”에서 음악 감독을 맡기도 했다.
주요 작품으로는 “명상”(대한민국 작곡상 수상) "IN THE ORIENT"(2001 ISCM세계음악제 입선), “삼각”(미국 루이빌 음악제 입선), “반야”(일본 센다이 국제 현대음악제 입선, 헝가리 미니 페스티발 참가), “대금소리”(1999년 ACL 국제현대 음악제 입선, 폴랜드 모자이코 국제음악제 위촉작품), 천 상병의 시에 붙인 “4개의 노래”(SEOUL SINGERS SOCIETY 위촉작품), “두개의 선”(러시아 페테르부르크 국제 음악제 "Musical Spring"초청작품), 6인의 타악기 주자를 위한 “고도의 정경”(크라카우 타악기 앙상블 위촉작품), 관현악을 위한 “남해”(부천시향 위촉작품), 소프라노와 관현악을 위한 “대지의 미래"(The future of the ground-일본 도꾜 필하모니 위촉작품)) 등이 있다.

 
전임작곡가
조우성

작곡가 조우성은 국내에서는 난파콩쿠르 1위, 영남작곡콩쿠르 1위, 서울 음악제, 대구 국제 현대음악제 공모 작품 등에 입상하고 서울시립 교향악단이 주관하는 제 1회 진은숙 마스터클래스에 선정 되었고 졸업 후 도독하여 독일 함부르크 국립음대에서 석사과정을 졸업하고 (사사 Dr. Prof. Manfred Stahnke) 독일 하노버 국립음대 최고 연주자 과정 Soloklassen을 (사사 Prof. Oliver schneller, Prof. Rebecca saunders Prof. Gordon Williarmson,Joachim Heinz-전자음악) 졸업하였다.
뿐만 아니라 여러 음악제와 마스터 클래스에 참가하여 세계적인 작곡가 Kaija Saariaho, George Aperghis, Mark Andre, Misato Mochizuki, Günter Steinke, Fabian Andres Panisello, Tom Johnson, Younghi Pagh-Paan 들로부터 다양한 경험을 쌓았다.

유학생으로 활동당시 그는 이탈리아 국제 작곡콩쿠르 Citta di Montalto Ligure 2위, 독일 Hildesheim 콩쿠르 2위 미국 New Music Miami ISCM 작곡 콩쿠르 등에 입상하였고 2013년에는 베를린 국립음대와 리투아니아 빌뉴스 음대 공동 주최로 루마니아·폴란드·이탈리아·리투아니아 등 유럽 6개 학교 학생들과 교수들이 함께 참가하고 10일 동안 진행된 European Liedforum Vilnius 2013에 작곡가로 초청되어 그의 작품 4개가 이 기간 동안 참여 학생들에게 소개되고 연주회에 모든 작품이 연주 되었다.

그는 2014년 졸업과 동시에 독일 정부기간인 니더작센 주 문화학술 부 (Nidersaechsisches Ministerium fuer Wissenschaft und Kultur) 에서 선정한 2014/15 신인 작곡가로 선정되어 후원금 중 최고금액을 수상하고 연주회 와 프로젝트 등을 지원 받았으며, 타이완 작곡가 Cheng-wen Chen 과 공동으로 준비한 프로젝트가 2015년에 하노버 현대음악협회 (HGNM) 으로부터 선정되어 그의 실내악 작품 4개가 베를린 앙상블 Zafarran에 의해 연주 되었다.

그 밖에 독일 라이브니츠 서거 300주년 기념 페스티벌, 존 케이지 100주년 기념음악회, 2차 세계대전 종결 70주년 기념 음악회, 드뷔시 페스티벌, 독일 한국 음악제, Bernd Alois Zimmermann "Zwischen den Zeiten" Festival ,Nordstadt Konzert, "Musik 21 Festival 2012 Hildesheim und Alfeld", "Kunstfestspielen Herrenhausen 2013", Isang Yun-Korea Festliche Gedenkkonzert 등 여러 음악제에서 위촉을 받았고 독일 하노버 오페라 국립극장 (Staatsoper Hannover), 프랑크푸르트 오페라극장 (Holzfoyer in der Oper Frankfurt), 미국 Marigny Opera House, Wertheim Performing Arts Center Concert Hall, 하멜 극장 (Theater Hameln) 등 및 유럽과 미국 여러 지역 큰 무대에서 연주되었다.
그의 작품은 독일 Ensemble Mosaik, 베를린 Ensemble Zafarran, 홍콩 New Music Ensemble ,덴마크 Esbjerg Ensemble, 미국 Versipel new music Ensemble, 오스트리아 Schallfeld Ensemble, 일본 Hemmi String Quartet, 하노버 Musica Assoluta, Pro Artibus Hannover 등 세계 여러 현대음악 전문 앙상블에 의해 연주되었다.

귀국후 국내에서는 KBS교향악단, 창원시향, 대구MBC교향악단에 의해 작품이 발표되었고 2017 대구문화재단 개인예술가창작지원사업 선정, 2018 대구작곡가협회 올해의 작곡가상을 수상하였다.

현재 부산대학교와 창원대학교에 출강하고 있으며 대구 국제현대음악제 기획부장, 씨날창작음악연구소 전임연구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사)아트애비뉴컴퍼니
대구광역시 수성구 신매로19길 23-1, 4층 / 경북 경산시 경산로259, 2층
대표:김재혁 / 사업자등록번호 : 502-82-20153 / TEL : 070-7518-8476, 101-2510-8476 / FAX : 0505-555-2513
Copyright(c) Daegu International Symphony Orchestra All rights Reserved.